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강원·제주 포토뉴스
강원 고성,인제 등 대형산불 속출, 주민 대피령까지
  • 김종용 기자
  • 승인 2019.04.04 21:42
  • 수정 2019.04.06 00:22
  • 댓글 0

[뉴스프리존,강원=김종용 기자] 전국이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4일 초속 20~30m의 강풍까지 더해진 강원도 고성에서 발생한 산불이 속초 시내 방향으로 빠른 속도로 번지고 있어 주민 대피령이 발령됐다.

강원고성,인재 산불/ 영상화면캡쳐

강원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산불은 이날 오후 7시 17분경 강원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미시령 관통도로 요금소) 인근 도로변 주유소 변압기에서 시작된 불이 산으로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앞서 강원 인제군 남전리 약수터 인근 야산에서 오후 2시45분쯤 발생한 불은 현재까지 진화율은 50% 수준으로, 소방 당국은 불길이 번질 우려가 있는 인근 주민들에게 실시간으로 대피령을 내리고 있다.

한편 고성군 산불 초기 진화에 실패한 소방본부는 강풍으로 불의 확산 속도가 빠르게 번지면서 인근의 콘도 숙박객과 속초시 일대 주민들에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령을 재난문자로 알렸다. 이날 투입된 인원은 소방대원 등 78명과 소방차 등 장비 23대가 동원됐지만 강풍과 건조한 대기 때문에 불길은 쉽게 잡히지 않고 있다.

또한 밤이 깊어지면서 헬기 투입도 어려워 번지는 불길을 번지는 상황을 지켜보며 저지선을 구축하고,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대피에 주력해야 하는 난관에 처해있다.

김종용 기자  doa1152@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