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맥스FC 18] 명현만, ‘헤비급 챔피언 등극’
  • 성종현 기자
  • 승인 2019.04.15 17:21
  • 수정 2019.04.15 17:23
  • 댓글 0

▲명현만 선수     사진=맥스FC 제공

[뉴스프리존=성종현 기자] 지난 13일 충남 홍성 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 ‘MAX FC 18’이 열린 가운데, 메인이벤트 경기에 출전한 명현만이 헤비급 챔피언에 등극했다.

명현만은 초반부터 킥으로 연거푸 두들기며 슬립다운을 따냈으며, 상대 킥 타이밍마다 스트레이트로 밀고 들어갔고 권장원은 데미지를 입고 휘청거렸다.

이후 2라운드에서는 권장원이 킥과 니킥으로 거칠게 몰아붙였으나 명현만은 끄떡도 하지 않았고 오히려 여유롭게 웃으며 펀치 콤비네이션으로 두들겼다. 결국 권장원이 4라운드 두 차례 연거푸 다운당하자 세컨측이 타올을 던져 경기를 포기했다.

특히 이번 대회 큰 관심을 받은 메인이벤트 헤비급 타이틀전은 명현만이 ‘한국최강’은 자신이라고 재차 입증했다. 현 맥스FC 헤비급 챔피언 권장원을 농락에 가깝게 압도하며 4라운드 TKO로 제압한 명현만은 “최홍만과 빅게임을 펼쳐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성종현 기자  sung0951@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종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