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라
순창군, 제57회 군민의 날 행사 ‘성료’
3만여 군민 참여...군민 화합 행사 흥겹게 마무리
  • 김병두 기자
  • 승인 2019.04.21 17:31
  • 수정 2019.04.21 17:31
  • 댓글 0
▲ 순창군은 지난 19일부터 21일에 걸쳐 제 57회 순창군민의 날과 군민체육대회를 3만여 군민의 참여 속에 개최했다(사진제공=순창군)

[뉴스프리존,전북=김병두 기자] 전북 순창군은 지난 19일부터 21일에 걸쳐 열린 제 57회 순창군민의 날과 군민체육대회를 3만여 군민의 참여 속에 성공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21일 순창군에 따르면 이번 순창군민의 날 행사를 다소 특별하게 준비해 많은 호응을 받았으며 예전부터 이어내려오는 고싸움을 연출하기 위해 주민들이 직접 고를 만들고, 두 개의 팀으로 줄다리기 행사를 진행했다. 개당 35m에 이르는 두 개의 ‘고’를 300여명의 주민이 지고 순창군청 앞마당에서 출발해 일품공원까지 1.5km의 시가행진을 펼치는 모습은 장관을 이뤘다.

특히, 시가지 행진에 순창문화원의 취타대와 농악단이 고를 이끌며 마중 나온 주민들의 환영인사를 받았다. 고 싸움은 줄패장의 지휘 아래 한해 농사의 풍년을 기원하면서 열리는 전통놀이로, 이날 시가행진과 ‘고’ 줄다리기로 흥겨운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또한, 군민의 날 행사는 오전부터 주부싸이클 대회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풍물한마당, 축등행렬, 군민화합 기원제와 옥천줄다리기(고싸움), 기념식이 열렸으며, 군민화합 음악회로 마무리했다.

기념식에서는 순창군민의 장 시상과 명예군민증 수여 등 의미있는 시간이 이어졌으며 순창군민의 장은 애향장 김상열씨, 효열장 배요식씨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군이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국립노화연구원 유치에 힘쓰고 있는이정재 서울대학교 명예교수에게 명예군민증을 수여했다.

기념식 후 이어진 군민화합 음악회에는 대중가수 김용임, 남궁옥분 등이 출연해 군민들의 흥을 돋았다.

다음날 이어진 군민체육대회에는 각 읍면별로 21개 종목의 선수단이 출전해 열띤 경쟁을 벌였으며 21일에 열린 입장식에서는 각 읍면별로 다양한 소품을 활용한 특색있는 입장식을 준비해 주민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공설운동장에 모인 1000여명의 주민들은 읍면별로 마련된 부스에서 우승을 기원하는 열띤 응원 경쟁도 펼쳤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2년마다 열리는 큰 행사를 준비하느라 고생하신 주민들의 노고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면서 “3일간 열린 행사에 힘든 농사일과 그동안 쌓인 스트레스를 마음껏 풀고 면민간 화합도 다지는 뜻 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병두 기자  byungdu382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