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행정부 포토뉴스
민생법안 논의 위해 문의장·5당 원내대표 22일 회동..소방관 국가직화 법안 등
  • 김선영 기자
  • 승인 2019.04.22 08:00
  • 수정 2019.04.22 08:00
  • 댓글 0

[뉴스프리존= 김선영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5당 원내대표가 22일 회동한다. 문재인 정부 2기 인사를 둘러싸고 극도로 경색된 정국을 풀기 위해 머리를 맞댄다.

이날 국회에서 만나 주요 쟁점법안과 민생입법 처리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며 문 의장과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김관영·민주평화당 장병완·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회동해 주요 쟁점법안과 민생입법 처리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4월 임시국회는 다음 달 7일 끝날 예정이지만, 이미선 헌법재판관 임명 강행과 선거제·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법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등을 두고 여야가 대치하면서 뚜렷한 성과를 내지 못한 상태다.

문 의장과 5당과 회동을 통해 탄력근로제 확대를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 최저임금 결정구조 개편을 위한 최저임금법 개정안, 소방관 국가직화 법안 등 시급한 민생법안이 처리될 길이 열릴지 주목된다.

김선영 기자  libra3333333@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