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새벽녘 울진 동해 앞바다에서 규모 3.8 지진 또 발생. 경북 내륙에서 지진 감지
상태바
새벽녘 울진 동해 앞바다에서 규모 3.8 지진 또 발생. 경북 내륙에서 지진 감지
  • 정병기 기자
  • 승인 2019.04.22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 경남= 정병기 기자] 동해시 앞바다에 이어 울진 앞바다에서도 새벽 5시 45분 경북 울진군 동남동쪽 38km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22일 오전 기상청에 따르면, 발생 깊이는 21km로 분석 규모 3.8의 지진이 발생했다.

정확한 발생 위치는 북위 36.86, 동경 129.80이다. 발생 깊이는 21㎞로 추정된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강원과 경북 지역에서는 실내에 있는 사람이 느낄 수 있을 정도인 최대 진도 3의 진동이 발생하고 충북에서도 조용한 상태에서 느낄 수 있을 정도인 진도 2의 진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지난 19일 동해 북동쪽 54km 해역에서 규모 4.3 지진이 발생한 데 이어 지역에서 느끼는 지진 정도를 나타내는 '계기 진도'는 일부 강원도와 경북은 3, 일부 충북은 2로 분석됐다.

이날 지진은 인근 울진뿐만 아니라 영양, 청송, 봉화에서도 감지됐다.

당초 기상청은 울진군 동남동쪽 43㎞ 해역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공개했다가 3분 만에 정밀 분석을 한 뒤 3.8로 수정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