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8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478

한국 퇴원자 4,811

중국 확진자 81,401

중국 사망자 3,29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패스트트랙 정국, 이해찬 "정개특위와 사개특위, 물리력 행사하지 않겠다"
상태바
패스트트랙 정국, 이해찬 "정개특위와 사개특위, 물리력 행사하지 않겠다"
  • 유병수 기자
  • 승인 2019.04.29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29일 저녁 9시45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정개특위와 사개특위의 선거제 검찰개혁법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을 막기 위해 자유한국당이 육탄으로 저지하는 것과 관련, "물리력을 행사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에 더불어민주당은 자유한국당이 점거 중인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와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 회의장을 피해 다른 곳으로 회의장을 변경해 무기명 표결을 하겠다는 것이다.

이날 이해찬 대표는 "정상적으로 패스트트랙이 법이 지정돼 모처럼 국민들에게 의미 있는 하루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대한다"며 "절대로 고함을 안 지르고 보좌진도 대동하지 않고 입장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 대표는 "많은 분들이 이번 주에 곱지 않게 국회를 보고 있다"며 "이번 국회는 미세먼지 문제와 포항 지진, 강원 산불, 산업·고용위기지역 대책 등이 들어간 추가경정예산안을 다뤄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오늘 서로 절도 있게 국회선진화법을 지켜가면서 일단 패스트트랙을 올려놓고 협상을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