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8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478

한국 퇴원자 4,811

중국 확진자 81,401

중국 사망자 3,29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민주당 "자유한국당 불법 행위 반드시 처벌해야"
상태바
민주당 "자유한국당 불법 행위 반드시 처벌해야"
  • 임새벽 기자
  • 승인 2019.04.30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국회=임새벽 기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불법 폭력 관련 반드시 엄벌하고 내년 총선 출마를 봉쇄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영표 원내대표는 30일 패스트트랙 지정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분명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오늘 패스트트랙 지정이 끝났으니 가장 빠른 시일 내에 제 발로 검찰에 출두하겠다. 한국당이 스스로 자진해서 검찰 조사에 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개특위 위원인 이종걸 의원도 페이스북에 "지금부터가 중요하다. 고발된 자한당 의원들은 검찰수사에 최대한 버티고, 황교안-나경원 지도부의 바보짓에 희생당한 것에 대한 보상으로 21대 총선 공천을 받고, 당선 후 임기 첫 해 국회가 힘이 있을 때 사법처리를 유야무야하려는 것"이며 "20대 국회의 남은 기간 동안 한편으론 검찰을 압박하고 한편으론 거래하려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민주당은 자한당 피고발 의원에 대한 '선처'를 요청해선 안 된다"며 "자한당의 지연작전을 분쇄시켜서 헌정역사상 가장 파렴치했던 그들을 21대 총선 전에 '법적 하자'가 있는 존재로 만들어 출마 자체를 봉쇄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홍근 의원도 페이스북에 자신의 병원 상해진단서를 올린 뒤, "저도 자유한국당으로부터 고발됐답니다"라며 "피해자인 저는 언제라도 검찰 조사를 당당히 받고, 필요시 무고죄로 걸겠습니다. 대신 회의진행방해죄 감금죄 공물파손죄 공무집행방해죄 등등 국회를 무법천지로 만든 자유한국당 소속 진짜 범죄자들을 이번에 반드시 끝장 냅시다"라고 강조했다.

표창원 의원도 "‪사개특위 방해하던 이장우 의원이 제게 '당신 경찰할 때 난 거리에서 민주화 운동했어' 그러시더군요. 제가 '잘하셨습니다' 칭찬"이라며 "그때나 지금이나 저는 법과 원칙 지키며 살고 법 어기면 경고 집행 혹은 훈계합니다. 과거에 자신들이 비난 응징하던 불법과 폭력 택한 자한당 책임의 엄중함 느끼시길"이라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