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부산·경남 포토뉴스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맞아 봉하마을 묘역에 오거돈 부산시장 참배
  • 박인수 기자
  • 승인 2019.05.18 11:12
  • 수정 2019.05.18 11:12
  • 댓글 0

[뉴스프리존,부산=박인수기자] 부산시는 오는 19일 오후 2시 오거돈 시장과 6명 간부들과 함께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봉하마을을 방문해 묘역을 참배한다고 밝혔다.

오거돈 시장은 참여정부 시절 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 각별한 인연으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인 부산에서도 영화의 전당 야외극장에서 추모문화제인 「5월, 노랑콘서트」'새로운 노무현' 행사가 열린다.
 

이날 봉하마을 묘역을 참배에는 부산시 변성완 행정부시장, 유재수 경제부시장, 참여정부 시절 노무현 전 대통령과 청와대에서 근무한 박태수 정책수석보좌관, 장형철 시민행복소통본부장 등 시 주요간부가 함께 하며, 묘역 참배 후 권양숙 여사와 차담의 시간을 갖고 고인을 추모할 예정이다.

오거돈 시장은 “부산발전의 청사진을 제시한 노무현 대통령의 노력과 성과를 이어 더욱 발전된 부산을 만드는 데 모든 노력을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날 오 시장은 오후 6시에 참석해 과거 부산시장 권한대행 시절 APEC의 부산 유치를 위해 노 전 대통령과 처음 만났던 인연을 추억하고, 시민들과 함께 고인을 추모할 예정이다.



박인수 기자  pes49@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