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포토뉴스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 추돌사고 일으켜···경찰 "음주운전 아냐"
  • 임새벽 기자
  • 승인 2019.05.21 18:38
  • 수정 2019.05.21 18:38
  • 댓글 0

[뉴스프리존=임새벽 기자] 한진그룹 총수 일가 3세인 조현민(36) 전 대한항공 전무가 21일 서울 중구 대한문 앞에서 앞차를 들이받는 추돌사고 내고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조씨는 오전11시43분경 테슬라 차량을 몰고 광화문에서 남대문 방향으로 가던 중 횡단보도 인근에서 신호등이 황색으로 바뀌는 순간 정차한 소나타 차량을 뒤에서 들이 받았다.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 <사진=연합뉴스>

사고 직후 도착한 경찰이 현장에서 조씨를 상대로 간이 음주운전 검사를 했으나, 음성반응이 나왔다.

남대문 경찰서 관계자는 "운전자가 음주운전을 한 것은 아니고, 추돌사고다. 운전자가 안전거리를 지키지 않아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조씨의 차량이 뒤에서 들이받은 것이 분명해 과실 비율을 따질 필요는 없을 것"이라며 "대물·대인 피해 등 민사적인 부분은 문제없이 처리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 운전자 모두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고 조씨는 경찰 조사를 받은 뒤 귀가했다.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조씨에 대한 추가 경찰 조사는 없을 전망이다.

임새벽 기자  lsbwriter3@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새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