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와인페스티벌 거점도시 발전방안 토론회 개최
상태바
대전시, 와인페스티벌 거점도시 발전방안 토론회 개최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05.23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는 23일 오후 3시 세미나실에서 축제전문가, 시민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의 발전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 류정아 선임연구위원이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의 현황과 문제점 분석을 통한 발전 방향을 발제하고, 세계축제연구소 유경숙 소장이 국내외 와인축제 성공사례를 통한 발전 방안을 발표했다.

참석자들은 그동안 와인페스티벌 개최로 쌓아온 와인축제 거점 도시로서의 대전의 위상을 이어가고, 이를 바탕으로 국내와인 B2B 시장의 플랫폼으로의 발전 가능성과 필요성을 언급했다.

또한, 행사장을 찾는 시민과 참여자들의 관심과 흥미를 위해 스토리텔링을 통한 축제의 정체성 확립 및 다채로운 체험 행사의 연계 개최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대전시 김용두 관광마케팅과장은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와인의 콘텐츠 경쟁력 제고는 물론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이 시민과 함께하는 축제의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