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VR.AR 엑스포 2019' 개최...5G 핵심 산업 '가상현실'이 한자리에
상태바
'서울 VR.AR 엑스포 2019' 개최...5G 핵심 산업 '가상현실'이 한자리에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9.05.30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이대웅 기자] 서울 가상.증강현실 박람회(Seoul VR.AR Expo 2019, 이하 SVAE 2019)'가 30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5G 가상.증강현실의 새로운 도약'을 주제로 개최했다.

SVAE 2019'는 VR.AR 생태계의 다양한 플레이어들(개발사, 투자사, 유통사)을 위한 행사로 업계의 현재를 공유하고 미래를 고민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다.

최근 국내 빅3 통신사들은 5G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가상.증강현실(이하 VR.AR)이 킬러 콘텐츠로 주목 받고 있다.

'핫플레이스' 산업인 만큼 VR.AR 콘텐츠 개발사들과 HMD, 콘트롤러, 시뮬레이터 등 하드웨어 개발사 등 국내외 VR.AR 전문 기업들이 대거 참가했으며, 게임과 테마파크와 같은 엔터테인먼트뿐만 아니라 타 산업 부문과의 융합이 확대되면서 교육, 산업, 광고 분야 등 기업들의 참여도 늘었다.

이번 박람회에는 오아시스 VR, GPM, 스코넥엔터테인먼트, 서틴스플로아, 피엔아이컴퍼니, 픽셀스코프, 한빛테크원, 플럭스플래닛, 리얼리티매직, 와이즈업, 두리번 등 VR.AR 시장 선두 기업들이 참가했다. 특히, 호주의 VR.AR 기업 10여 곳이 공동관으로 참가하고 캐나다 기업들도 상담관을 꾸려 눈길을 끌었다.

또한, 국내 VR.AR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고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한 대규모 수출상담회도 동시에 개최했다. 'SVAE 2019' 공동주최사인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국내 최대 규모의 서비스 전문 수출상담회 '대한민국 서비스 수출대전(Korea Service Market : KSM 2019)'을 5월 30일부터 5월 31일까지 양일간 개최한다. 'KSM 2019'는 해외 150개사의 바이어들과 1:1 수출상담회를 통해 국내 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한편, 'SVAE 2019'는 VR.AR 생태계의 다양한 플레이어들(개발사, 투자사, 유통사)을 위한 행사로 업계의 현재를 공유하고 미래를 고민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다.

이밖에 시장 트렌드와 전망을 알아보고 참가 업체들의 비즈니스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컨퍼런스, 오픈 세미나, 기술투자 설명회(IR Day), 신작.신제품 발표회, SVAE 어워즈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SVAE 2019'는 5월 30일부터 6월 1일까지 3일간 개최한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