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
송파구, 폐지수집 어르신 판잣집 ‘사랑의 집 고쳐주기’ 실시
  • 최문봉 기자
  • 승인 2019.06.12 08:28
  • 수정 2019.06.12 08:46
  • 댓글 0

[뉴스프리존,서울=최문봉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마천2동 나눔이웃봉사단을 통해 지난 5일 홀몸어르신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사랑의 집 고쳐주기’를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마천2동 나눔이웃봉사단은 목수, 도배, 전기기술자 등 다양한 재능을 가진 10여 명의 마천시장상인들이 참여하여 그간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층 4가구에 ‘사랑의 집 고쳐주기’로 나눔을 실천해 왔다.

송파구, 폐지수집 어르신 판잣집 ‘사랑의 집 고쳐주기’ 실시/이미지 참고=뉴스프리존DB

이날 봉사단은 마천2동 산5번지에서 폐지수집으로 생계를 이어가는 홀몸어르신에게 집수리 봉사를 실시했다. 홀몸어르신의 집은 낡은 판잣집으로 슬레이트 지붕 곳곳이 파손되어 눈과 비에 노출되는 등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상태였다.

이에 봉사단은 샌드위치 판넬로 지붕을 보수하여 다가오는 장마철 누수에 대비하고, 노후 된 전기 배선을 깔끔하게 교체·정리하여 혹시 모를 감전사고도 예방토록 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나눔이웃봉사단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등 송파구민 모두가 소외됨 없는 살기 좋은 도시, 송파를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최문봉 기자  happyhappy69@daum.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문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