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섭 정읍시장,‘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참석
상태바
유진섭 정읍시장,‘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참석
‘청년의 흥(興)이 정읍의 미래다’ 주제 발표
  • 김필수 기자
  • 승인 2019.06.17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정읍시장이 17일 ‘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 주제 발표자와 토론자로 참여했다.(사진제공=정읍시)

[뉴스프리존,전북=김필수 기자] 유진섭 정읍시장이 17일 서울 용산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 주제 발표자와 토론자로 참여했다.

심포지엄은 SBS CNBC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 HUG(주택도시보증공사)가 공동 주최하고 서울주택도시공사와 국토연구원 등이 후원했다.

‘함께 만드는 도시재생 실질과 가치’라는 주제로 열린 심포지엄에는 지자체와 기업, 전문가 등 600여 명이 참여했다.

유 시장은 ‘문화 매개 도시재생과 청년’이라는 세부 주제의 심포지엄 연사로 나서 ‘청년의 흥이 정읍의 미래다’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유 시장은 “‘청년이 마음껏 꿈꾸고 마음껏 달려보고, 실패하더라도 다시 일어서게 만들어 주는 것’ 이것이 진정한 재생이며, 미래에 대한 투자다”라고 강조하며 “청년의 지속적인 도전과 성장이 가득한 재생사업을 만들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유 시장은 임재현 전국도시재생 청년네트워크 대표, 민욱조 크립톤벤처스 대표와 열띤 토론을 벌였다.

유 시장은 “‘청년이 마음껏 꿈꾸고 마음껏 달려보고, 실패하더라도 다시 일어서게 만들어 주는 것’ 이것이 진정한 재생이며, 미래에 대한 투자다”라고 강조하며 “청년의 지속적인 도전과 성장이 가능한 재생사업을 만들겠다”고 피력했다.

한편 시는 도시재생사업에 행복주택(100호)과 청년메이커센터 구축을 통한 청년꿈터 조성과 어울림플랫폼, 창업챌린지샵, 네트워크센터 등 청년 삶터 조성, 그리고 소외된 4·50대를 위한 청춘 활력소 설치 계획 등 다양한 청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시는 ‘2019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 ‘도시재생 주민협의체의 구축 및 활동사례를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응모한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기도 했다.

이는 최근 4년 연속 도시재생사업 공모에 선정된 정읍시가 원도심 활력 찾기를 위한 주민 주도형 사업발굴과 환경 마련에 지속적으로 노력해온 결과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