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포토뉴스
한국,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1번 포트 배정 톱시드..이란·일본 피해, 7월 17일 조 추첨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9.06.18 11:11
  • 수정 2019.06.18 11:11
  • 댓글 0

[뉴스프리존= 이대웅 기자] 한국 축구가 올해 9월 시작되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에서 1번 포트에 배정됐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18일 홈페이지를 통해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14일 기준)을 토대로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포트 배정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은 FIFA 랭킹에 따라 8개 팀씩 배정한 다섯 개 포트 중 톱시드에 해당하는 1번 포트에 배정됐다.

국제축구연맹 랭킹을 기준으로 FIFA 랭킹 37위인 한국은 이란(20위), 일본(28위), 호주(43위), 카타르(55위), 아랍에미리트(67위), 사우디아라비아(69위), 중국(73위)과 1번 포트에 묶여 2차 예선에서는 서로 대결하지 않는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2번 포트(96위)에, 북한(122위)은 3번 포트에 배정돼 조 추첨 결과에 따라 한국과 맞대결할 수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2번 포트에 배정됐고, 2차 예선은 AFC 소속 국가 중 FIFA 랭킹을 기준으로 추린 34개국, 그리고 하위 순위 12개국 중 플레이오프를 통과한 6개국 등 총 40개국이 참가한다. 5개 팀씩 8개 조로 나눠 내년 6월까지 진행한다. 각 조 1위 8개국과 각 조 2위 중 성적이 좋은 4개국 등 총 12개국이 최종예선에 진출한다. 최종 예선에서는 12개국이 월드컵 본선 출전권 4.5장을 놓고 다툰다. 2차 예선 조 추첨식은 7월 17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다.

한편, 북한은 3번 포트에 배정돼 조 추첨 결과에 따라 한국과 맞대결이 이뤄질 수도 있다. 2차 예선 조 추첨식은 다음달 17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리는데, 축구대표팀 사령탑인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직접 참석할 예정이다.

이대웅 기자  goglglg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