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일반
'워너원 출신' 김재환, 어엿한 솔로 아티스트로 성장...'업계 러브콜 쇄도'
  • 이대웅 기자
  • 승인 2019.06.18 19:22
  • 수정 2019.06.18 19:32
  • 댓글 0

[뉴스프리존=이대웅 기자] 워너원 출신 가수 김재환이 어엿한 솔로 아티스트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과 뮤직 페스티벌을 오가며 성공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재환은 지난 15일과 16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된 ‘2019 서울 파크 뮤직 페스티벌’에 출연해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하는 공연으로 관객을 매료시켰다.

16일 마지막 날 무대에 오른 김재환은 지난달 20일 발매한 첫 번째 솔로 미니앨범 ‘어나더(Another)’의 수록곡이자 직접 작사•작곡한 ‘그렇게 널’과 타이틀곡 ‘안녕하세요’를 비롯해 아이유의 ‘밤편지’, 아델의 ‘스카이폴(skyfall)’, 일렉 기타 연주가 돋보였던 에릭 클랩튼의 ‘노킹 온 헤븐스 도어(Knockin’ On Heaven’s Door)’, 아리아나 그란데의 ‘프라블럼(Problem)’을 생생한 라이브 무대로 꾸몄다.

첫 페스티벌 출연이라는 사실이 무색하게도 야외 공연장을 가득 채운 김재환은 가창력은 물론 재치 있는 멘트로 현장 관객들을 웃게 만들었다. 해당 페스티벌은 남다른 아티스트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김재환의 무대뿐만 아니라 양일간 약 35,000명의 인파가 운집되어 화제를 이끌어냈다.

이어 김재환은 오는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되는 역대급 규모의 한류 축제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 개막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이 외에도 각종 페스티벌 섭외 요청이 쇄도하고 있어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김재환은 독보적인 보컬 실력을 기반으로 어쿠스틱 기타와 일렉 기타 등 출중한 악기 연주 실력까지 겸비했기에 기존 아이돌의 행보가 아닌 진정한 뮤지션으로 거듭나고 있다는 평이다. 김재환의 차별화된 행보가 더욱 눈에 띄는 이유다.

차세대 보컬리스트로서 입지를 다져나가고 있는 김재환의 촉망되는 미래에 업계 안팎으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스윙엔터테인먼트

이대웅 기자  goglglgl@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