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대규모 생물테러 모의 훈련’ 1차 간담회 개최
상태바
담양군, ‘대규모 생물테러 모의 훈련’ 1차 간담회 개최
지역사회 관계기관 간 협업·공조체계 및 생물테러 대비대응 역량강화
  • 임흥빈 기자
  • 승인 2019.06.18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군이 ‘2019년 대규모 생물테러 모의 훈련’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 개최했다.(사진제공=담양군)

[뉴스프리존,전남=임흥빈 기자] 전남 담양군이 지난 17일 군 보건소 2층 프로그램실에서 12개 기관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2019년 대규모 생물테러 대비·대응 훈련’을 위한 1차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18일 담양군(군수 최형식)에 따르면 이번 간담회는 오는 9월 26일 실시할 ‘2019년 대규모 생물테러 대비·대응 훈련’에 앞서 담양경찰서, 담양소방서, 11공수특전여단, 503여단 2대대, 담양사랑병원, 창평한마음병원, 전남감염병관리지원단, 화순전남대병원 등 12개 기관 관계자 2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테러기반 시나리오 작성, 기관별 임부 부여, 훈련장비 지원방안 등을 논의했다.

생물테러 대비·대응 훈련은 경찰, 소방, 군부대 등이 상호 안전망을 구축, 생물테러 발생 시 현장 대응에 신속하고 정확한 대처능력을 함양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담양군은 모의 훈련 과정에서 기관별 대응절차 및 준비상황의 적절성을 평가해 보다 체계적인 위기 대응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순복 보건소장은 “최근 국제적인 테러위험과 미국의 탄저 테러로 생물테러가 현실화됨에 따라 지역사회 관계기관 간 협업․공조체계 및 생물테러 대비대응 역량강화로 지역사회 테러 발생 시 신속․정확한 대응을 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