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라
신우철 완도군수, 신규 직원들과 ‘공감 미팅day’ 진행
신규 직원들과의 소통‧화합‧공감하는 시간
  • 전병준 기자
  • 승인 2019.06.25 22:56
  • 수정 2019.06.25 22:56
  • 댓글 0
▲신우철 완도군수와 신규 직원들과의 소통‧화합‧공감하는 시간을 갖고 유연한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공감 미팅day’를 열었다.(사진제공=완도군)

[뉴스프리존,전남=전병준 기자] 전남 완도군은 지난 24일 신우철 완도군수와 신규 직원들과의 소통‧화합‧공감하는 시간을 갖고 유연한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공감 미팅day’를 열었다고 25일 밝혔다.

‘공감 미팅 day’는 분기별로 진행되고 있으며, 이번에 열린 공감 미팅 day’는 사무실을 벗어나 장보고동상 야외 정자에서 진행됐다.

먼저 신규 직원들은 그동안 업무를 추진하며 느꼈던 점, 궁금한 점들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직원들의 질문 사항으로는 자유 출장제 활성화, 점심시간 음악 방송 실시, 퇴근 후 직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확대, ‘전복느타리버섯’ 육성, 기후변화로 인한 전복 양식의 피해를 막기 위한 대책 등 다양한 질문이 이어졌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전복느타리버섯의 경우, 완도의 브랜드 버섯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해마다 여름이면 적조, 고수온, 물 폭탄 등 기후변화로 인한 전복 양식의 피해가 크기 때문에 어업인들에게 양식 수산물에 대한 재해 보험 가입을 독려하고 있다” 면서 “장기적인 대책으로 전복 산업뿐만 아니라 해조류 양식을 바이오산업과 연계하여 육성해나갈 계획이다”며 직원들 목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이며 답변을 이어나갔다.

이날 한 직원은 “임용장을 받을 때 군수님을 뵌 적은 있지만 직접 뵙고 이야기를 나눈 건 처음이다” 며 “많이 긴장되고 무슨 말을 해야 할지 걱정이 앞섰지만 신규 직원이 어려워하는 부분에 대해 많이 공감해주시고 격려해주셔서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신규 직원들은 공직 생활 자체가 처음이고 사회생활도 처음이다 보니 어려움을 겪는 건 당연한 일이기에 잘 이겨낼 수 있도록 도움을 주겠다” 면서 “직원들과 꾸준히 소통하여 행복하고 근무하기 좋은 직장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군민에게 만족할 수 있는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점심은 김밥과 떡볶이, 어묵 등을 완도5일시장 상가에서 구입, 마련하여 조금이나마 시장 경제에 보탬이 됐으면 하는 직원들의 세심한 마음을 엿볼 수 있었다.

늘 식당을 이용했던 직원들은 “짧은 시간이었지만 오랜만에 밖에서 점심을 먹으니 더 꿀맛이고 소풍을 나온 것 같아 좋았다”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공감 미팅day’가 마무리됐다.

전병준 기자  jbj01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병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