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2019 광양시 사회적경제 주간 기념 행사’ 개최
상태바
광양시, ‘2019 광양시 사회적경제 주간 기념 행사’ 개최
  • 이동구 선임기자
  • 승인 2019.07.05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광양=이동구 기자] 광양시는 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적기업의 날과 협동조합의 날을 맞아 ‘2019 광양시 사회적경제 주간 기념 행사’ 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광양시가 주최하고 광양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가 주관하여 사회적경제인의 노고를 격려하고 사회적경제기업 간 상호협력 및 연대강화를 위해 마련되었으며, 사회적경제 주간 기념식, 전문가 초청 강의, 관내 사회적경제기업 홍보부스 운영 등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되었다.

기념식에서는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신윤호 더함자원 대표를 비롯해 송은순 ㈜웰빙전통음식사업단 대표이사, 윤덕현 청춘협동조합 이사장, 진세라 휴먼케어4 대표가 시장 표창을 수상하였고, 지난 1년간 사회적경제 활동성과에 대한 홍보동영상 상영 시간도 가졌다.

특히, 이 날 행사에 참석한 사회적경제인들은 상호연대와 협력을 바탕으로 양극화 해소와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등 공동의 이익 실현과 사회적가치 실천에 앞장설 것을 결의하였다.

이 밖에 부대행사로 정총복 상생나무 사회적경제센터장의 ‘광양시 사회적경제 협업의 시작’을 주제로 한 강의에 이어 시청 로비에서는 관내 10여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천연 염색제품, 목공예품, 매실제품, 한과, 새싹삼, 커피, 김부각, 잡화 등 사회적경제기업이 생산한 제품 판촉활동도 벌여 공무원과 시청을 찾는 시민들에게 사회적경제를 알리는 기회도 가졌다.

정현복 시장은 기념사에서 “지역의 사회적경제가 더욱 활성화되어 지역경제를 건강하게 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앞장서 주길 당부하면서, 이번 행사가 사회적경제의 의미와 가치를 널리 확산시키고 사회적경제인들의 소통과 교류를 강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광양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도내 시군 최초로 지난 5월 31일 개소하여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관내에는 사회적기업 9, 마을기업 14, 협동조합 37, 자활기업 8개사 등 총 68개의 사회적경제기업이 운영되고 있다.

광양시 사회적기업 모아나눔 관계자 [사진=이동구 기자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