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김수지, 한국 다이빙 사상 첫 메달
상태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김수지, 한국 다이빙 사상 첫 메달
이용섭 광주시장 “대한민국이 수영강국으로 발돋움하는 새로운 계기”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07.13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섭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 겸 광주광역시장이 13일 오후 광산구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5차 시기 합계 257.20점으로 동메달을 획득한 김수지 선수에게 메달을 수여하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김수지(21, 울산광역시청)가 한국 다이빙의 새 역사를 썼다.

김수지의 메달은, 경영 박태환 이후 한국에서 8년 만에 나온 세계선수권 메달이다.

김수지는 13일 광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1m 스프링보드 결승 5차시기 합계 257.20점으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용섭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 겸 광주광역시장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다이빙 여자 1m스프링보드 대한민국 김수지 선수 동메달 획득을 축하한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축하메시지를 통해 “대한민국이 수영강국으로 발돋움하는 새로운 계기가 될 수 있도록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르겠다”며 “이번 대회에서 우리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으로 좋은 기록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1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는 중국의 천이원과 미국의 사라 베이컨이 각각 285.45점, 262.00점으로 금·은메달을 획득하고 김수지 선수가 동메달을 획득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