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영양군,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로 약 50억원의 직접경제효과
상태바
영양군,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로 약 50억원의 직접경제효과
  • 장연석 기자
  • 승인 2019.07.16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영양=장연석 기자] 지난 5월 2일부터 5일까지 영양군청 및 영양전통시장 일원에서 개최된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에 대한 평가보고회가 16일 영양군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영양군의 이번 보고회는 영양군과 영양축제관광재단 관련자, 부스운영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양산나물축제 성과와 향후 개선사항을 논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올해는 2015년 제11회 산나물축제 이후 메인 행사장을 3년 만에 다시 영양군청 및 영양전통시장 일원으로 이전하면서 축제장의 접근성을 높여 주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이끌어 내어 주민화합에 크게 기여하였을 뿐만 아니라 약 50억원의 직접경제효과와 약 160억원의 간접경제효과가 나타난 것으로 분석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톡톡한 효자노릇을 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또한 이번 축제에서는 산채가장행렬, 1219인분 산나물 비빔밥 만들기, 산나물 요리보고 조리보고 등이 방문객으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은 프로그램으로 나타났고, 특히 1,00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대규모 산나물 고기굼터의 도입, 축제의 역사와 배경을 알 수 있는 산나물 주제관의 설치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다만, 축제의 주제를 표현하는 산채가장행렬의 킬러 콘텐츠화, 주 방문층을 고려하지 않은 휴식공간의 부족, 체류형 관광객의 부족, 전용축제장 부재에서 오는 시설물 설치예산 절감방안 등은 꾸준히 풀어나가야 할 숙제로 남았다.

영양군은 16일 ‘제15회 영양산나물축제’에 대한 평가보고회를 개최했다/사진=영양군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평가보고회를 통해 올해 나타난 문제점들을 보완하여 관광객 체류시간 연장을 위한 프로그램 확대와 축제의 내실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