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 포토뉴스
17개 광역자치단체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조례안’ 추진
홍성룡 시의원, 14일 일본대사관 앞에서 전국 17개 광역의원과 함께 기자회견 예정
  • 최문봉 기자
  • 승인 2019.08.13 16:33
  • 수정 2019.08.13 16:33
  • 댓글 0

[뉴스프리존,서울=최문봉 기자] 자치단체에서 일본 전범기업 제품 구매를 제한하는 조례 제정 움직임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 조례를 대표 발의한 전국 광역의원들이 일본 대사관 앞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전국 최초로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안」(이하 “조례안”)을 대표 발의한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홍성룡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3)에 따르면, 오는 14일 오전 10시 30분 일본 대사관 앞에서 조례안을 대표 발의한 전국 17개 광역의원들과 함께 조례 제정의 취지와 당위성, 쟁점사항 설명 등에 대해 공동 기자회견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홍성룡 시의원이 서울시를 상대로 시정질의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 홍성룡 시의원

이와관련 홍 의원은 “조례안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전국의 많은 광역의원들로부터 조례안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있었고, 조례 제정 의지도 강했다”면서 “전국적인 지지와 관심에 힘입어 이번 공동 기자회견을 추진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홍 의원은 “오는 14일은 위안부할머니 수요집회 1,400회가 되는 의미 있는 날”이라면서 “이날 전국 광역의원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특히 홍 의원은 공동 기자회견문에서 “ 국민들께 드리는 말씀 형식을 통해 조례안 제정 취지와 당위성을 설명하고,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일시적인 것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생활 속에서 자연스러운 문화현상으로 자리잡아 극일(克日)로 가는 기회로 삼자는 부탁의 말씀도 드릴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동 기자회견 후 참석자들은 일본군 ‘위안부’ 기억의 터(서울 중구 퇴계로26가길 6)를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문봉 기자  happyhappy69@daum.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문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