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남양주시, 11년간 방치된 시 재산 드론으로 찾아
상태바
남양주시, 11년간 방치된 시 재산 드론으로 찾아
  • 최문봉 기자
  • 승인 2019.08.1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가 지난 11년 동안 방치됐던 시유지 땅을 드론으로 되찾아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남양주시>

[뉴스프리존,남양주=최문봉 기자] 남양주시는 아파트 사업시행자가 진출입 도로 개설 후 11년간 미등기 상태로 방치된 토지에 대해 최근 소유권을 확보 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남양주시가 되찾은 토지는 화도읍 가곡리 소재의 아파트의 진출입 도로로 2008년에 토지개발 사업 완료 후 5필지의 지적공부가 폐쇄되고 새로이 1필지로 지적 공부를 시행했으나 최근까지 사업 시행자가 소유권 보존등기를 이행하지 않아 미등기 상태로 11년간 방치된 재산이다.

남양주시 관계자에 따르면 관련 토지는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위해 시가 보유중인 드론을 활용하여 조사 하던 중 아파트의 진입 도로의 토지 등기가 없는 것을 확인하고 한 달여간 검토한 결과 시로 소유권이 확보되지 않은 채 미등기된 은닉 공유재산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에 남양주시가 되찾은 토지는 면적 1,676㎡, 가감정액 3억3500만원 상당이다.

한편 남양주시는 지난 2018년부터 은닉 공유재산을 지속적으로 발굴한 결과 12억 이상의 시 재정을 확충하는 등 공유재산 관리업무에 탁월한 성과를 내고 있으며, 현재 추가로 소유권 이전이 안 된 토지 약 200여 필지를 발굴하여 해당 기관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