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부소방서, 화재발생시 피난우선 안전 의식 홍보
상태바
광주 남부소방서, 화재발생시 피난우선 안전 의식 홍보
동아간호학원 방문 원생들에게 '대피 중요성' 적극 알려
  • 김훈 기자
  • 승인 2019.08.13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광주 남부소방서가 동아간호학원을 방문, '불나면 대피먼저'라는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사진= 광주 남부소방서>

[뉴스프리존,광주=김훈 기자] 광주 남부소방서가 화재 발생시 초기대응 교육에 중점을 두고 있다.

광주 남부소방서가 13일 오전 10시 동아간호학원을 방문,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화재 발생 시 대피를 최우선으로 하는 ‘불나면 대피 먼저’ 교육·홍보를 실시했다.

화재 시 초기 진화도 중요하지만 피난이 늦어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사례가 지속해서 발생함에 따라 이날 교육은 피난우선 안전의식 전환으로 인명피해를 줄이고자 마련됐다.

특히 기존의 화재 초기 대응교육(소화기, 소화전 등)보다는 화재 시 일사불란하게 서로가 협력해 ▲주변 사람들에게 상황을 알리면서 안전한 공간으로 대피 ▲119 신고 ▲초기소화의 순서로 대피우선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원용 남부소방서장은 “화재 발생 시 인명 대피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무리한 초기 진화보다는 선 피난, 후 신고를 통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피의 중요성에 대해 집중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