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운동 100주년 해를 맞는 제74주년 8.15광복절 기념식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진행돼
상태바
3.1운동 100주년 해를 맞는 제74주년 8.15광복절 기념식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진행돼
국회재단 3.1운동UN유네스코세계기록유산등재 기념재단 등 공동주최
  • 김현무 기자
  • 승인 2019.08.15 0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4주년 8.15광복절 기념식 행사에서 관계자들이 광복절 노래를 부르고 있다.

[뉴스프리존=김현무 기자] "동양과 세계 신흥국가들 간에 나라의 모습과 정신에 대해 이야기 할 수 있는 소중한 자산이 광복절이다"

국회재단법인 3.1운동UN유네스코세계기록유산등재 기념재단, 세계한인협력기구, 한일기독의원연맹이 주최하고 (재)한민족평화나눔재단, 사)평화열차타고평양가자재단, 한류문화산업진흥원, 광화문연가Hugging&문화예술, 한중여의도리더스포럼이 공동주관한 제 74주년 8.15광복절 기념식이 14일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진행됐다.

이날 소강석 3.1운동 UN유네스코등재위 공동회장의 평화메시지를 비롯해 김영진 이사장의 기념사 등 송월주 전 조계종 총무원장의 격려사로 행사가 진행됐다.

축사로 나온 황우여 전 사회부총리는 "생각과 이념은 다를 수 있지만 3.1정신은 선조들의 고귀한 정신을 국민들이 다시 한 번 되새기길 바란다"라며 "대한민국의 화합된 모습을 보일 때 일본이 스스로 무너질 준 믿는다"고 말했다.

이에 행사에 참석한 자유한국당 윤용호 부대변인은 "올해 3.1운동 100주년과 광복 74주년 행사는 특히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한일관계의 최악의 상황과 4대강국의 국익을 위한 위기의 현상황을 극복하기 위하여는 조국의 해방을 위하여 목숨을 초개와 같이 버리신 애국지사들의 얼을 계승하여 나라를 구하는지혜를 모아 위기를 극복해 나가야겠다는 다짐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야 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상임고문위촉패수여와 국회재단법인 3.1운동UN유네스코등재 기념재단과 (주)하세가 업무협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또한, 3.1운동 100주년시국선언문 채택 낭독과 만세삼창 등 기념식에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