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라
광주 남구, 안전사고 예방 위해 경로당 '가스타임콕·화재경보기' 설치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08.16 17:37
  • 수정 2019.08.16 17:37
  • 댓글 0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광주 남구는 경로당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내 경로당 112곳을 대상으로 화재 안심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광주 소재 한 시내버스 회사의 봉사단체 회원들이 사회공헌 활동 차원에서 화재경보기를 구입, 쉬는 날을 이용해 경로당에 경보기 수 백여 대를 설치키로 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화재 안심사업은 나이 많으신 경로당 이용 어르신들이 가스렌지를 잠그지 않고 자리를 비우거나 외출하는 사례가 종종 발생하는 점을 감안, 화재 발생의 원인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현재 관내 232곳 경로당 가운데 가스 타임콕 및 화재경보기가 설치되지 않은 경로당은 총 112곳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중 가스 타임콕이 설치되지 않은 경로당 46곳은 구청에서 직접 물품을 구입해 설치하고, 화재경보기가 구비되지 않은 경로당 89곳은 남구자원봉사센터에 봉사단체로 등록한 을로운수 사랑봉사회 회원들이 경로당별로 2~4대씩 총 300여개 가량을 설치할 예정이다.

가스 타임콕 설치 작업은 이달 중으로 마무리 될 예정이며, 화재 경보기는 9월에 설치 완료될 것으로 보인다.

박강복 기자  pkb7657@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