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합천군 가야농협,‘양파수출 1,500톤 달성기념 선적식’가져
상태바
합천군 가야농협,‘양파수출 1,500톤 달성기념 선적식’가져
8월 말까지 2,000톤 수출 예정
  • 정병기 기자
  • 승인 2019.08.16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군과 가야농협은 16일 가야농협 저온창고에서 양파수출 1,500톤 달성기념 선적식을 가졌다ⓒ합천군

[뉴스프리존,합천=정병기 기자]경남 합천군(군수 문준희)과 가야농협(조합장 정종효)은 16일 가야농협 저온창고에서 양파수출 1,500톤 달성기념 선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선적식에서는 신명기, 장진영 군의원, 경남지역본부 여일구 부본부장, 류길년 농협중앙회합천군지부장, 정창화 농업기술센터소장, 김배성 가야면장, 양파작목반 회장, 가야농협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선적된 야로양파는 120톤(6,000망/20kg)으로 타 수출업체를 통해서가 아닌 가야농협이 직접 수출업체로 등록을 하여 청산비나(CHEONG SAN VINA) 수입업체를 통해 베트남으로 수출했다.

가야농협은 지난 16일까지 총 1,560톤(78,000망/20kg)을 수출했으며, 올해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하락과 수급 불균형 등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가야농협은 8월 말까지 2,000톤을 베트남에 수출할 계획이다.

정창화 합천군기술센터 소장은 “양파 과잉 생산에 따른 가격하락에 대한 가장 효율적인 대책은 수출”이라고 밝히고, “양파 수출 물류비 및 선별비 등 행정적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