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미디어, 붓의 가치 실현
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행정부 포토뉴스
文대통령 비서진 일부 교체, 이르면 22일 … 신지연 1부속비서관 '유력'
  • 임병용 기자
  • 승인 2019.08.20 20:53
  • 수정 2019.08.20 20:53
  • 댓글 0
신지연 비서관

[뉴스프리존= 임병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오는 22일 제1부속비서관 등 청와대 비서진 일부를 교체할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간접 통로로 교체 대상은 제1부속비서관에 신지연 제2부속비서관을 임명하는 등 청와대 비서진 일부를 교체할 예정이다.

내년 총선 출마가 예상되는 조한기 1부속비서관과 김영배 민정비서관, 복기왕 정무비서관, 민형배 사회정책비서관, 김우영 자치발전비서관 등 이다. 또 조 1부속비서관의 후임으로는 신지연 2부속비서관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변호사 출신인 신 비서관은 현 정부 출범 직후 해외언론비서관으로 청와대에 합류했으며, 지난 1월 2부속비서관으로 자리를 옮겼다. 공석이 되는 2부속비서관 자리에는 최상영 2부속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의 승진 가능성이 거론되며 김 민정비서관의 후임으로는 이광철 민정수석실 선임행정관이 내정됐다.

<저작권자 © 뉴스프리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