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대전시,영구임대주택 모집절차 간소화 ‘1석 2조’효과
상태바
대전시,영구임대주택 모집절차 간소화 ‘1석 2조’효과
절차 간소화로 공가율↓, 저소득층 주거안정화, 임대료수입 증대, 관리비용 절감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08.30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가 영구임대주택의 입주자 모집 절차를 개선해 ‘1석 2조’의 효과를 얻고 있다.

대전시는 장기간 비어 있는 영구임대주택의 입주자 모집 절차를 간소하게 개선한 결과 7%대로 발생하던 공가율이 4%대로 낮아졌다고 30일 밝혔다.

대전시는 지난 4월부터 공가발생단지에 대해 별도의 공고 및 신청기간 없이 1개월 검증기간만 거치고, 바로 입주할 수 있도록 상시선착순 접수를 시행했다.

이를 통해 저소득층의 주거 안정화는 물론 임대료 수입증대와 공가 관리비용을 절감시키는 1석 2조의 효과를 얻었다

또한 저소득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건설된 영구임대주택 6개단지 3,858호중 272호의 공가율 낮추기 위해, 대전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의 지속적인 관심으로 모집절차가 개선돼 적기에 주거 공급을 함으로써 공가를 163호로 줄여 수요 맞춤형 주거복지를 지원했다.

상시선착순 입주자 모집 대상 영구임대아파트는 ▲ 법동 한마음 아파트 ▲ 송강마을아파트 1단지 ▲ 성남동 누리보듬아파트 ▲ 오류동 누리보듬아파트다.

이들 아파트에 입주 신청은 거주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