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포토] 자유한국당사 112 협박 신고 '폭발물 처리반' 출동 헤프닝
상태바
[영상·포토] 자유한국당사 112 협박 신고 '폭발물 처리반' 출동 헤프닝
  • 이명수 기자
  • 승인 2019.09.08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이명수 기자] 8일 오후 서울 영등포 자유한국당사에 경찰특공대 폭발물 처리반이 출동했다. 본지와의 통화에서 경찰 관계자는 8일 오후 4시경 경남경찰청 112 긴급전화로 한 시민이 자유한국당사를 폭발하겠다는 경고성 전화가 접수됐고, 이에 서울청 경찰특공대가 출동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하지만 폭발물이 발견되지 않아 18시 38분 철수했다.

자유한국당사 전경 ⓒ이명수 기자 2019.09.08
8일 오후 자유한국당사에 경찰특공대 폭발물 처리반이 출동했다. ⓒ이명수 기자 2019.09.08
8일 오후 자유한국당사에 경찰특공대 폭발물 처리반이 출동했다. ⓒ이명수 기자 2019.09.08
8일 오후 자유한국당사에 경찰특공대 폭발물 처리반과 수색견 3마리가 함께 출동했다. ⓒ이명수 기자 2019.09.08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