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2/24 11시 기준

한국 확진자 833

한국 퇴원자 22

중국 확진자 77,922

중국 사망자 2,361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광주시, 5개 자치구와 공동 ‘시민과 함께하는 체납정리반’ 운영
상태바
광주시, 5개 자치구와 공동 ‘시민과 함께하는 체납정리반’ 운영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09.14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광주광역시는 오는 16일부터 5개 자치구와 함께 하반기 ‘시민과 함께하는 체납정리반’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민과 함께하는 체납정리반’은 자치구에 소속돼 세무공무원과 함께 소액체납자에 대한 전화납부 안내, 체납자 실태조사,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등 체납액 징수를 위한 보조 활동을 하게 된다.

하반기 활동기간은 16일부터 11월 중순까지로, 근무시간 및 기간은 자치구 실정에 따라 조정될 예정이다.

앞서 광주시는 3월부터 5월까지 ‘시민과 함께하는 체납정리반’을 운영해 전화납부안내 및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이를 통해 24억4000만 원, 체납차량 3293대의 번호판 영치로 13억1000만 원, 총 37억5000만 원을 징수한 바 있다.

광주시는 고액·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각종 재산압류와 공매처분, 명단공개, 출국금지, 신용정보등록 및 가택수색 등 강력한 체납처분을 실시해 끝까지 징수할 방침이며, 소액체납자의 경우 전화납부안내 및 실태조사를 통한 체납액 징수로 조세정의를 실현한다는 방침이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