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추모공원 성묘객 편의 안전 성묘길~
상태바
대전추모공원 성묘객 편의 안전 성묘길~
임시주차장 확보, 교통정리, 민원처리 등 4시간 연장 근무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09.16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대전추모공원 성묘객 편의 안전 이상 무_대전추모공원 좌측부터 제1봉안당, 제2봉안당, 제3봉안당. ⓒ 대전시제공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가 추석 연휴기간 동안 대전추모공원을 방문하는 성묘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성묘할 수 있도록 특별 성묘대책을 추진한 결과 아무런 사건사고 없이 연휴를 마무리했다.

16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번 추석연휴 기간 대전추모공원을 방문한 성묘객은 지난해 보다 4.7% 증가한 7만 5,200명으로 집계됐으며, 차량도 4.6% 증가한 1만 8,100대가 진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5년간 대전추모공원 성묘객은 5.9%씩, 차량은 4.8%씩 증가하는 추세다.

대전시는 올 추석 명절에 교통 혼잡으로 인한 극심한 차량 정체현상이 예상돼 연휴 기간을 피한 분산성묘와 대중교통 이용 권장을 홍보해 예년에 비해 교통 혼잡은 많이 줄어든 것으로 분석했다.

다만, 짧은 나흘 연휴의 첫날 비가 내리면서 명절 당일에는 극심한 교통 정체현상이 빚어졌다.

시는 명절 연휴기간 동안 시설관리공단과 경찰서 등 근무인원 총 80명이 교대로 비상근무하면서 차량안내(주차, 교통정리)와 장사시설(봉안, 묘지) 재계약 등 민원처리를 위해 평소보다 4시간 연장근무를 실시하는 등 이용객의 편의를 도모했다.

대전시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추석 명절 연휴기간 동안 단 한건의 사건사고 없이 높은 시민의식을 보여준 대전추모공원 이용객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며 "앞으로 더욱 편리한 시립장사시설을 사용할 수 있는 장사종합단지를 조성하는 등 선진장사문화 조성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