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시민비서관 허태정,미세먼지 걱정 없는 대전도 '시민의 힘으로'
상태바
시민비서관 허태정,미세먼지 걱정 없는 대전도 '시민의 힘으로'
대전시,'시민과 기업이 함께 하는 미세먼지 아웃(OUT) 선포식'개최
미세먼지 대응전략 2.0 발표, 14개 기업과 자발적 감축협약, 생활실천 캠페인도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10.01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0930 미세먼지 OUT 선포식 ⓒ 대전시제공
20190930 미세먼지 OUT 선포식 ⓒ 대전시제공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시민이 주도하고 기업이 함께 하는 범시민적 생활주변 미세먼지 줄이기 실천운동 선포식이 30일 열렸다.

대전시는 이날 오후 2시 시청 대강당에서 '시민과 기업이 함께 하는 미세먼지 아웃(OUT) 선포식' 을 갖고 안심하고 맘 편히 숨 쉬는 행복한 대전을 만들자고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서 대전시는 2022년까지 초미세먼지 20% 감축을 목표로 새롭게 마련한 대전시 고유의 맞춤형 종합대책인 '미세먼지 대응전략 2.0' 을 발표했다.

시는 이날 대전 지역 대기오염물질 다량배출 사업장을 운영 중인 14개 기업과 미세먼지 자발적 감축 협약도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해당 기업들은 사전에 제출한 대기오염물질 연차별 감축이행 계획서에 따라 환경시설투자 및 감축 목표를 달성하고,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 저감 조치 발령 시 사업장 가동시간 단축⋅조정 등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에는 대전도시공사, 대전열병합발전, 대전그린에너지센터, 동양환경, 알루코, 에이케이켐텍, 진합, 제일사료, 태아산업, KT&G,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솔제지, 한화 등 14개 기업이 참여했다.

이날 선포식에서 시민대표 2명은 미세먼지 줄이기에 앞장서겠다는 내용을 담은 '미세먼지 줄이기 생활실천약속 결의문' 을 낭독했으며, 행사에 참여한 기업 관계자와 시민, 시민단체 등 600여 명은 퍼포먼스로 미세먼지 줄이기 생활실천문화 정착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선포식 참석자들은 이후 시청에서 갤러리아 타임월드까지 이동하면서 생활 속 미세먼지 줄이기 실천 홍보물을 배부하는 등 거리캠페인을 펼쳤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안전한 사회를 구축해 나가는 것은 더 이상 늦출 수 없는 시대적 사명" 이라며 "오늘 선포식을 계기로 시민들과 기업, 그리고 대전시가 각자의 위치에서 미세먼지를 줄이는 노력을 함께해 맘 편히 숨 쉬는 맑고 푸른 대전의 하늘을 만들어 나가자" 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