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愛 물들다! 춤으로 通하다 ’제13회 부산국제무용제 개최
상태바
‘부산愛 물들다! 춤으로 通하다 ’제13회 부산국제무용제 개최
  • 박인수
  • 승인 2017.05.3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오는 2일부터 6일까지 '제13회 부산국제무용제' 열린다
[뉴스프리존, 부산=박인수 기자]‘제13회 부산국제무용제(BIDF)가 ‘부산愛 물들다! 춤으로 通하다’이라는 주제로 오는 2일 개막하여 6일까지 해운대 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개최된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사)부산국제무용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부산국제무용제는 가나, 대만, 독일, 라트리아, 미국, 이스라엘, 이탈리아,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중국, 체코, 프랑스, 헝가리 등의 15개국 무용단과 국내단체 등 총 15개국 46개 단체가 참가하여 56개의 작품을 선보이며, 해외 공식초청작품의 경우 대중성과 예술성 모두 충족시킬 수 있는 작품들로 선보인다.

 

부산국제무용제는 해운대 해변 야외무대에서 바다를 배경으로 세계 다양한 장르의 무용을 무료로 관람 할 수 있는 전 세계적으로 찾아보기 힘든 특색 있는 공연 예술 페스티벌이며, 홍보공연으로 부산을 빛낸 세계발레스타전을 기획하여 부산 출신의 발레 스타들로 구성된 6개 작품을 공연하기도 하였으며, 정부기관을 비롯한 각국 주한대사관과 외국 정부기관과의 긴밀한 연계 및 협업을 통해 국제문화교류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4(일) 공식초청공연은 ‘세계 민속 무용의 밤’으로 기획하여 세계 각국의 다양한 민속 무용을 만나보는 자리를 마련했다.

관람객들에게 쉽게 접할 수 없었던 각국의 민속무용을 볼 수 있고, 또한 다문화가정에게는 고향의 전통 민속문화도 볼 수 있게 된다.


올해에 새롭게 신설된 ‘BIDF 신진안무가전’은 부산의 역량있고 개성있는 신진 안무가 발굴뿐만 아부산 신진안무가들에게 창작의 장을 마련해주고, 공연기회를 제공해주는 열정 가득한 무대를 만날 수 있다.

 

올해 해외공식초청단체이자 2017BIDF 폐막작으로 초청된 체코의 PRAGUE CHAMBER BALLET 는 6월 6일 영화의 전당 하늘연 극장에서 “Mystery of Time"을 선보인다. 이 작품은 2016~2017 PRAGUE CHAMBER BALLET의 신작으로 독특한 의상과 무대연출뿐만 아니라 뛰어난 예술성으로 관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2005년 부산국제해변무용제로 시작해, 무용과 바다를 접목한 이색적인 무대로 세계의 주목을 받아 온 ‘부산국제무용제’는 올해 13회째를 맞아 그 어느해 보다 작품선정에 집중하여 완성도 높은 국내외 초청작 선정으로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