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하늘빛 프로젝트’ 10월 26일 열려
상태바
제3회 ‘하늘빛 프로젝트’ 10월 26일 열려
배우 조현재-정나온-윤주만-이은형 바리스타 변신…훈훈 봉사 나눔
  • 김태훈 기자
  • 승인 2019.10.1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늘빛 프로젝트 포스터 ⓒ하늘빛
하늘빛 프로젝트 포스터 ⓒ하늘빛

[뉴스프리존=김태훈 기자] 비영리단체 ‘하늘빛’이 주최하는 제3회 하늘빛 프로젝트가 오는 26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서울 한남동 카페 ‘아러바우트’와 ‘드라마스튜디오’에서 열린다.

문화, 엔터테인먼트의 전문가, 아티스트들이 모여 따뜻한 한 잔의 커피와 아름다운 음악을 선물할 예정이며, 일일 카페의 수익금은 전액 저소득가정 아이들과 청소년들의 장학금으로 사용된다. 

이날 행사의 진행은 배우 임혜진이 맡는다. 일일 바리스타로 배우 조현재를 비롯해 강덕중 송호수 유세례 윤성수 윤주만 윤주영 이은형 정나온이 참여한다. 특히 모든 배우와 아티스트가 청소년을 돕는 선한 취지에 공감해 노개런티로 흔쾌히 함께 해 훈훈함을 더한다.  

달콤한 커피의 향기와 더불어 가수 베이지와 뮤지컬배우 권민제(선우)가 행사장을 방문한 분들을 위해 멋진 음악을 선물할 예정이다. 햇살 좋은 가을날 펼쳐질 두 뮤지션의 깊은 감성과 음색을 기대해 볼만 하다. 

귀를 즐겁게 하는 이벤트뿐만 아니라 눈을 사로잡을 만한 바자회도 풍성히 준비됐다. 아이들과 함께 방문한 고객들을 위해 인형에 직접 원하는 그림을 그려볼 수 있는 ‘쥬마뻴’ 체험을 비롯해 소어리움, 오도르, 인더비기닝, 크램챠우더, 파밀리앤, 하다공방 등 다양한 업체가 참여해 향초, 디퓨저, 가죽제품, 의류, 에코백 등 감각적인 디자인의 물품을 선보인다. 

국내외 어려운 청소년을 돕고 싶어 하는 하늘빛 프로젝트의 취지에 공감해 착한 기업들이 힘을 보탰다. 닥터노아, 멀블리스, 비쓰루, 프레시코드, 반디 퀸메이드, 토브컴퍼니 등이 후원에 참여해 따뜻한 나눔의 가치를 더했다. 포스터 디자인은 지난해에 이어 김진오 디자이너가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하늘빛’ 하태선 단장은 “어려운 가정형편과 환경으로 꿈을 포기하려고 하는 우리의 다음세대 아이들에게 올바른 가치관을 가지고 꿈을 꿀 수 있도록 돕는 일이 결국 세상을 바꾸고 생명을 살려나가는 일임을 믿는다. 하늘빛을 머금은 따스한 나눔의 자리에 함께 마음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