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원스톱 귀농교육단지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상태바
영천시, 원스톱 귀농교육단지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귀농 희망자들이 일정기간 동안 가족과 함께 체류하면서 사전에 귀농체험을 해 볼 수 있도록 지원
  • 장연석 기자
  • 승인 2019.10.15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영천=장연석 기자] 영천시는 귀농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이 일정기간(약 1년) 동안 가족과 함께 체류하면서 영농기술을 익히고 직접 농사를 지어보면서 사전에 충분한 귀농체험을 해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대규모 원스톱 귀농교육단지인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영천시 체류형농업지원센터 준공식/Ⓒ영천시청
영천시 체류형농업지원센터 준공식 Ⓒ영천시청

영천시는 중장년층의 귀농귀촌 필요성 및 관심도 증대,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는 청년층의 농촌에 대한 관심, 웰빙실현 욕구와 맞물려 귀농이 트렌드인 시점에서 농업인력 감소, 고령화가 가중되고 있는 농촌현실 해소에 키워드가 되어줄 매우 적합한 사업이라 판단하고 2014년 11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조성사업을 신청한 바 있다.

그 결과 2015년 1월 최종 선정되어 사업비 80억 원을 확보하여 2015년 5월 사업투자 승인을 시작으로 2년 4개월의 공사 끝에 2019년 8월에 농업창업교육관, 주거시설 16동 35세대, 퇴비사, 농기계창고, 비닐하우스 세대별 텃밭 등을 갖춘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가 준공됐다.

지난 15일 예비귀농인, 지역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진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자양면 보현리)는 영천의 명산인 보현산을 바라보는 기룡산 중턱 해발 400m고지에 위치하고 있어 공기 좋고 물 맑고 그 경관 또한 수려하여, 귀농귀촌을 꿈꾸는 이들을 매료시킬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귀농타운이라고 할 수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귀농귀촌인구 유입은 농업부문의 후계인력 확보, 타 산업 분야의 경험인력의 유입으로 농식품산업 경쟁력 강화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긍정적으로 기여 할 것이라며, 체류형농업창업지원센터 운영으로 더욱 많은 도시민들이 영천으로 귀농하여 정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