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보건환경硏, '생물안전관리'유공기관 선정
상태바
대전보건환경硏, '생물안전관리'유공기관 선정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10.18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2019년도 '생물안전관리’유공 기관으로 선정돼 17일부터 18일까지 경북 경주에서 열린 ‘2019년 한국 생물안전 컨퍼런스'에서 질병관리본부장 표창을 수상했다.

대전보건환경硏, ‘생물안전관리’유공기관 ⓒ 대전시제공
대전보건환경硏, ‘생물안전관리’유공기관 ⓒ 대전시제공

생물안전컨퍼런스는 질병관리본부, 농림축산검역본부 및 국립수산과학원에서 주최하고 (사)한국생물안전협회가 주관하는 전국적인 행사다.

생물안전컨퍼런스는 모범적인 고위험병원체 취급 및 관리를 통해 생물안전 관리에 기여한 바가 큰 유공기관을 발굴·포상해 국가안전망을 강화하고 생물안전 및 생물보안 인식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생물안전관리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은 1992년 개원한 이래로 병원체를 취급함에 있어 기관장을 비롯한 모든 연구자가 생물안전에 대한 각별한 주의와 전문성을 가지고 인체감염 및 환경으로의 노출을 예방한 점과, 고위험병원체를 다루기 위한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의 원활한 유지관리 노력 등을 인정받아 포상을 받게 됐다.

대전시 전재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이번 수상으로 생물안전에 대해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시민과 환경을 보호할 수 있는 전문기관으로 거듭나겠다"며 "필요한 경우 생물안전3등급 실험실 유지관리 및 운영에 대한 노하우를 관계기관에 전수해 국가안전망 강화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