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과학도시연합 '4차산업혁명과 도시의 미래'로 대전하이테크페어 개최
상태바
세계과학도시연합 '4차산업혁명과 도시의 미래'로 대전하이테크페어 개최
대전지역 스타트업 활성화 기여
실리콘밸리 및 스타트업 벤처 투자자로 변신한 박찬호 등 특별강연도
  • 진홍식 기자
  • 승인 2019.10.18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22일 제16회 세계과학도시연합 대전하이테크페어_행사포스터 = 대전시제공
'제16회 세계과학도시연합 대전하이테크페어'행사포스터/ⓒ대전시제공

[뉴스프리존,대전=진홍식 기자] 대전시와 세계과학도시연합(WTA)이 공동 주최하는 제16회 세계과학도시연합(WTA) 대전하이테크페어가 오는 21일과 22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4차 산업혁명과 도시의 미래'를 주제로 열린다.

이번 세계과학도시연합(WTA) 대전하이테크페어는 기술전시회, 수출상담회, 해외진출 자문상담회, 투자상담회 등으로 진행된다.

특별강연에서는 미국 실리콘밸리 벤처투자회사인 개러지 테크 벤처스(Garage Tech Ventures)의 공동 창립자 빌 라이처트(Bill Reichert)가 '혁신의 미래', 실리콘밸리 투자자인 빌 레이처트는 실리콘밸리의 과거와 현재의 사례를 비교하며, 실리콘밸리의 교훈과 새로운 혁신의 패러다임을 제시할 예정이다.

22일에는 최근 스타트업 벤처투자 파트너로 활약 중인 전 야구선수 박찬호가 '아웃을 두려워하지 않는 스타트업의 도전'을 주제로 대전지역 스타트업 기업의 도전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담아 특별강연을 선보인다.

또한, 4차 산업혁명 및 일반응용 분야의 자유로운 아이디어를 100개 팀의 대학생들이 발표하는 아이디어 공모전도 함께 열린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번 행사가 대전의 유망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이 주인이 되는 행사로 기획돼 국내외 투자자와의 네트워킹, 해외 판로 개척 등 해외 진출 가능성을 타진해보는 좋은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16회 세계과학도시연합(WTA) 대전하이테크페어는 21일 낮 12시부터 22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에서 현장등록을 통해 무료 참관할 수 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