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석 민주당 최고위원 "기무사령부 계엄 문건에 황교안 연루의혹 충격"
상태바
이형석 민주당 최고위원 "기무사령부 계엄 문건에 황교안 연루의혹 충격"
진상 밝히기 위해 미국으로 도주해 있는 조현천 조속한 신변확보 해야
황교안 대표의 관련여부에 대해서도 즉각적인 조사 재개해야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10.2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형석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이형석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이형석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23일 "군 인권센터가 추가로 제기한 '기무사령부의 계엄 문건'은 대단히 위중한 사항이다"고 밝혔다.

이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 당 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구체적인 문건 내용은 언급하지 않겠지만 굉장히 충격적인 내용이다"며 "이 문건과 관련해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연루의혹이 제기된 것은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만약 이러한 내용이 사실이라면 자유한국당은 그동안 불법적인 쿠데타로 늘 헌정질서를 유린해왔던 독재정권의 잔당임이 명백해질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 최고위원은 "이러한 국기문란 행위의 진상을 밝히기 위해서 미국으로 도주해 있는 조현천의 조속한 신변확보를 해주시길 바란다"고 정부에 강력히 촉구했다.

아울러 "특히 황교안 대표의 관련여부에 대해서도 즉각적인 조사 재개를 강력히 촉구한다"면서 "황교안 대표는 군 인권센터 폭로에 대해 '계엄령의 계자도 못 들어봤다'고 했는데, 우리 국민들은 계엄령 계자만 들어도 모골이 송연해진다"고 비난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