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불법광고물 정비로 쾌적한 환경 조성 나서
상태바
상주시, 불법광고물 정비로 쾌적한 환경 조성 나서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활동
  • 유상현 기자
  • 승인 2019.10.29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상주시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회원들이 불법광고물을 뜯어내고 있다./ⓒ상주시
29일 상주시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회원들이 불법광고물을 뜯어내고 있다./ⓒ상주시

[뉴스프리존,경북=유상현 기자] 상주시 관내 도로변, 골목길,  학교 주변 환경을 저해하고 안전사고를 유발하는 불법광고물을 제거하기 위해 정비에 북문동 적십자봉사회가  나섰다.

29일 봉사회는 도심지역 도로변에 위치한 전신주 및 버스승강장 등 공공시설물에 지저분하게 붙어있는 벽보와 현수막 등을 제거해 쾌적한 환경을 제공함은 물론 만일의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는 데 주력했다.

정광호 북문동장은 “영농 철에도 솔선수범해 불법광고물 정비 활동에 참여해준 새마을부녀회 회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도시 미관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불법광고물 정비를 통해 깨끗하고 정돈된 이미지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