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와 연계해 선도적 일자리정책 추진하는 대전시
상태바
정부와 연계해 선도적 일자리정책 추진하는 대전시
  • 성 향
  • 승인 2017.06.2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 행복나눔 일자리 추진
[뉴스프리존,대전=성향 기자]대전광역시가 문재인 정부의 일자리 고용정책과 연계해 대전시장 집무실에‘ 대전 행복나눔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해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전지역 주요 고용동향 지표와 일자리 관련 지표 등 총 17개 지표를 담고 있는 상황판은 최근 3년간의 고용률, 실업률, 취업자 수 등 일자리 관련 상황을 한눈 에 볼 수 있다.

인구 순이동, 사업체수, 신설법인수와 함께 벤처기업수와 연구소 기업수도 포함했다.

 

권선택 시장은 이와 관련해 “일자리 상황을 매일 챙기면서 우리시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고민하고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시는 ‘국가 일자리 100일 계획’ 발표 등에 따라 일자리 책임관을 지정, 지난 5월 일자리업무 대응보고회 개최, 비정규직 실태조사 등 정부 일자리정책 추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일자리창출 사업으로 100여건이 발굴되어, 이중 취약계층 일자리 등 29여개 사업은 정부추경 일정과 연계, 예산 반영 사업화할 계획으며, 사업의 시급성을 감안 즉시 추진 가능한 사업은 추경예산에 반영하고, 소요예산 규모가 큰 경우는 ‘18년도 본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다.

 

예산 반영은 내·외부 전문가 검증 등 숙성 단계를 거쳐 지역 일자리위원회에 상정,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앞으로, 정부 일자리추경 사업 확대 및 지역 기반을 최대한 활용한 일자리창출 사업 발굴과 더불어 노사문제, 임금격차 등 일자리 정책에 대한 다각적인 해결책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actionup@hanmail,net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