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전북은행, 전북지역 최초 대한적십자사 "최고명예대장" 수상
상태바
전북은행, 전북지역 최초 대한적십자사 "최고명예대장" 수상
5억원 이상 기부 및 나눔문화 확산 공로 인정받아
  • 전광훈 기자
  • 승인 2019.11.1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은행이 "대한적십자사 창립 114주년 기념" 전북지사 연차대회에서 적십자 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을 수상했다./ⓒ전북은행
전북은행이 "대한적십자사 창립 114주년 기념" 전북지사 연차대회에서 적십자 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을 수상했다./ⓒ전북은행

[뉴스프리존,전북=전광훈 기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이 대한적십자사 창립 114주년 기념 전북지사 연차대회에서 적십자 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적십자 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은 적십자 활동을 위한 사업재원 조성에 기여한 5억원 이상 기부자에게 수여되는 포장이다.

전북은행은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와 사회공헌 파트너쉽 협약을 맺고 지난 2007년부터 올해까지 총 2억20,00만원의 특별회비를 전달했으며, ‘아름다운 동행, 희망풍차 나눔 걷기 캠페인’, ‘사랑 나눔 제빵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나눔 문화 확산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북은행 김성철 부행장은 “전북지역에서 최초로 최고명예대장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전북은행은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누구에게나 따뜻한 금융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행은 올 겨울 독거노인을 위한 연탄 전달, 저소득가정을 위한 김장김치 나눔,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을 위한 이불 전달 등 기부 릴레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