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남해군, 경남특산물박람회 참가
상태바
남해군, 경남특산물박람회 참가
-지역 농축산물 홍보판촉 분주···진주농식품박람회 이어 경남특산물박람회 참가
  • 정병기 기자
  • 승인 2019.11.19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특산물박람회./ⓒ진주시
경남특산물박람회./ⓒ진주시

[뉴스프리존,남해=정병기 기자] 경남 남해군이 지난 14일∼17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 2019년 경남특산물박람회에 참가했다고 19일 밝혔다.

특산물박람회에 참가한 업체는 모두 15개 업체로써 해울림(채판석), 앵강마켓(이선혜), 채선해(박홍), 도울농산(강기표), 보물섬남해클러스터조합공동사업법인(윤기준), 남해군한우협회영농조합법인(하대운), (재)남해마늘연구소(강규항), 보물섬우리밀영농조합법인(하희택), 농업회사법인시골할매(김운성), 보물섬황칠(이나미), 사촌알로에농장(김한숙), 수정식품(조점식), 해늘찬치즈(정철수), 희식품(배명복), 남해보물섬마늘영농조합법인(류홍철) 등 남해군 농축산물의 생산·가공·유통을 책임지고 있는 대표 기업들이다.

특히 지난 진주농식품국제박람회에서 올린 매출액 1,700만원에 이어 이번 박람회는 농가에서 생산한 남해시금치, 마늘은 물론 업체에서 신제품으로 개발한 천연조미료 5종 세트와 피클·치즈 등 40여 품목에 3,100만원 이상의 현장 판매액을 기록하고, 미국과 동남아 등 현지 바이어와의 미팅도 이뤄져 큰 홍보효과를 냈다.

행사기간 중 남해군은 보물섬한우 시식행사 등 업체별 개성 있는 체험행사를 진행했고, ‘보물섬남해 알아보기’란 즉석 퀴즈대회를 룰렛돌리기 이벤트와 함께 진행하는 등 관광마케팅까지 병행했다.

박재철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농산물은 생산도 중요하지만 유통이 중요한 만큼 이번 박람회는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전국 소비자들에게 남해군 농특산물에 우수성을 알 수 알릴 수 있도록 홍보활동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