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곡성꿈놀자학교' 숲 교육 플랫폼으로 큰 호응
상태바
'곡성꿈놀자학교' 숲 교육 플랫폼으로 큰 호응
지난 30일 전국 오리엔티어링 미니대회 성공리에 마쳐
  • 강승호 기자
  • 승인 2019.12.02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숲이랑 놀자
'곡성꿈놀자학교' 숲 교육 플랫폼으로 큰 호응/ⓒ곡성군

[뉴스프리존,곡성=강승호기자] 곡성군은 지난 30일 입면 제월섬에서 열린 ‘전국 오리엔티어링 미니대회’가 성공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곡성 꿈놀자학교 프로그램의 하나로 개최된 이번 오리엔티어링 대회에는 전국의 초등생 가족 200명(1팀당 2명)이 참여해 오전과 오후로 나뉘어 각각 50여팀씩 오리엔티어링을 진행했다.

오리엔티어링은 지도와 나침반 등을 활용해 정해진 지점을 모두 방문하고 시간 내에 목적지까지 돌아오는 것을 말한다. 대회는 학년별 3개 그룹으로 진행됐으며, 부모와 자녀가 한 조를 이뤄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참가자들은 대회 전후로 체험부스에서 지도 알아보기, 나침반과 축적, 우리 동네 길찾기 등에 대해서도 배워볼 수 있었다.

특히 대회가 끝난 후에는 숲 교육 미니토크가 진행돼 학부모들의 관심을 끌었다. 참가자들은 《상상 속의 덴마크》의 저자 에밀 라우센과 잔디광장에 앉아 북유럽 숲교육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주고 받았다. 곡성군은 꿈놀자학교 홍보부스를 통해 곡성의 교육 정책에 대해 홍보하고, 참여자들에게 쉼터를 제공했다.

곡성꿈놀자학교는 아이들을 위한 창의 교육 실현을 위해 곡성군에서 운영하고 있는 숲 교육 플랫폼이다. 오리엔티어링뿐만 아니라 아빠랑 나무집짓기, 트리클라이밍, 알렉산더 테크닉 등 다양한 숲 교육을 실시하며 학부모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꿈놀자학교의 다음 프로그램이 궁금하다면 인터넷에서 ‘곡성꿈놀자’를 검색하거나 카카오톡 채널에 추가하면 더 빠르게 소식을 받을 수 있다. 곡성군 미래교육팀을 통해서도 궁금한 사항을 물어볼 수 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