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판빙빙, 인터넷 '와글와글' 中 스타 임신설..?
상태바
판빙빙, 인터넷 '와글와글' 中 스타 임신설..?
  • 온라인뉴스 기자
  • 승인 2019.12.0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천문학적 규모의 탈세 사건 이후 한때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던 중국의 톱스타 판빙빙(范氷氷)의 임신설이 제기돼 대만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5일 자유시보 인터넷판은 중국 매체를 인용해 전날 중국 베이징(北京) 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판빙빙이 오른손의 무명지에 반지를 끼고, 헐렁한 하얀색 상의에 검은색 외투로 모습을 가렸지만 나온 배를 완벽히 감추지 못해 임신설이 제기됐다고 전했다.

이어 이 같은 판빙빙의 공항 사진이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에 삽시간에 퍼지며 '판빙빙의 배'가 실시간 검색어 상위 순위에 오르기도 했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판빙빙의 이번 출국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진행될 스파이 스릴러 '355'의 후시 녹음(더빙)을 위해서라고 전했다.

이를 놓고 중국 네티즌은 열띤 추측성 토론을 벌이고 있다.

"정말 임신한 것 같은데", "많이 먹어서 나온 배가 아닌데", "판빙빙은 원래 그렇게 날씬하지 않다", "사진 촬영 각도의 문제다" 라며 두 갈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또한 또 다른 네티즌은 지난 3일 행사 의상에서 보인 큰 리본은 배를 가리기 위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 제기와 그가 현장 스태프의 부축을 받기도 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판빙빙의 3일 행사 의상 [판빙빙 사무실 웨이보 캡처]
판빙빙의 3일 행사 의상 [판빙빙 사무실 웨이보 캡처]

이와 관련해 4일 늦은 밤 판빙빙의 사무실은 '너무 잘 먹는 체질이 문제, 해외 음식은 고열량이니 열심히 일도 하면서 자신의 식사량도 조절해주세요!"라고 위트있는 글을 올렸다.

그러면서 판빙빙이 촬영장 휴식 시간에 큰 글씨로 '먹보 경고'라고 적은 음식 먹는 사진을 덧붙였다.

판빙빙 사무실에서 웨이보에 올린 글 [판빙빙 사무실 웨이보 캡처]
판빙빙 사무실에서 웨이보에 올린 글 [판빙빙 사무실 웨이보 캡처]

이어 판빙빙에게 이번 LA에서의 '355'의 후시 녹음에서 너무 많이 먹어서 살이 오른 모습을 찍히지 말라고 당부했다.

앞서 판빙빙은 작년 전 중국중앙(CC)TV 앵커 추이융위안(崔永元)의 탈세 의혹 제기 후 중국 세무당국의 조사를 받고 거액의 벌금을 납부했다. 오랜 칩거 이후 일부 외부 행사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지만 중국 내 작품 활동에는 아직 나서지 못하고 있다.

그는 지난 6월 연인인 배우 리천(李晨)과 결별했다는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이어 그가 리천과 헤어진 뒤 우톄쥔(吳鐵軍) 더지(德基) 그룹 회장의 아이를 임신했다는 소문이 인터넷에서 퍼졌지만 판빙빙이 공식적으로 부인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