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철우 보성군수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안전한 보성 만들기에 힘쓰겠다"
상태바
김철우 보성군수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안전한 보성 만들기에 힘쓰겠다"
보성군, 2년 연속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안전한 보성 특별교부세 4억 5천만 원 확보
  • 박강복 기자
  • 승인 2019.12.06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군이, 2년 연속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며, 특별교부세 4억 5천만 원을 확보했다./ⓒ보성군
보성군이, 2년 연속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며, 특별교부세 4억 5천만 원을 확보했다./ⓒ보성군

 

[뉴스프리존,보성=박강복 기자] 보성군이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9년도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6일 보성군에 따르면, 2018년에 이어 올해도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2년 연속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수상은 재난·재해 없는 보성군은 만들기 위해 군민 안전 최우선을 목표로 발로 뛰는 현장 행정을 펼친 김철우 군수의 리더십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안전문화운동 전개, 재해·재난취약시설 점검, 인명피해 최소화 대책 등 선제적인 재난예방대책 추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보성군은 군민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생활 속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안전취약계층의 연령별 눈높이에 맞춘 생애주기별 찾아가는 안전교육, 재난·안전사고 ZERO화 사업,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등 다각적인 안전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선제적 현장중심 대응이 재난 피해저감에 무엇보다 중요하다.”며“앞으로도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안전한 보성 만들기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재난관리평가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전국 325개 기관(중앙부처 26, 시군구 226, 도 17, 공공기관 55)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5개 항목 38개 지표를 중앙 재난 관리 평가관과 민간 전문가의 종합평가에 따라 매년 우수기관을 선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