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전북도, 2년 연속 국가예산 7조원 돌파
상태바
전북도, 2년 연속 국가예산 7조원 돌파
도, 국가예산 7조 6,058억원 확보...역대 최고액
신규사업 320건 4,327억원 확보...향후 5조 2,146억원 사업 추진 박차
  • 전광훈 기자
  • 승인 2019.12.11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전북도청 2층 브리핑룸에서 열린 '2020년도 국가예산확보' 기자회견에서  송하진 도지사가  내년도 전북 국가예산에 대해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왼쪽부터 김광수국회의원, 정운천국회의원, 송하진도지사, 이춘석국회의원, 안호영국회의원 순)/ⓒ전북도청
11일 전북도청 2층 브리핑룸에서 열린 '2020년도 국가예산확보' 기자회견에서 송하진 도지사가 내년도 전북 국가예산에 대해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왼쪽부터 김광수국회의원, 정운천국회의원, 송하진도지사, 이춘석국회의원, 안호영국회의원 순)/ⓒ전북도청

[뉴스프리존,전북=전광훈 기자] 전북도(도지사 송하진)가 2년 연속 국가예산 7조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예산을 확보했다.

도는 선거법 개정안 상정과 필리버스터 신청 등 여야 대립으로 파행이 거듭되는 불리한 조건과 불안정한 정국에서 이뤄낸 성과여서 의미를 더하고 있다.

도는 11일 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0년 국가예산'으로 7조 6,058억원을 확보해 2년 연속 국가예산 7조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내년도 국가예산에서 전북은 새만금 국제공항, 홀로그램 기술개발 등 대규모 사업의 가시화와 실현을 위해 꼭 필요한 예산을 확보했다.

도는 이를 토대로, ▲전북경제의 체질 강화와 혁신성장을 위한 신산업 토대 마련 ▲전북 자존의식과 위상 제고를 위한 문화·역사의 재정립▲눈으로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새만금 구현 ▲도민의 행복과 안전을 위한 단단하고 따뜻한 사회안전망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우선, 실속 있는 신규사업 320건 4,327억원을 확보했으며, 이는 전년 사업수 대비 27%(증 68건), 향후 총사업비 대비 132.8%(증 2조 9,750억원)가 증가 된 규모다. 

막판까지 예산 반영이 어려웠던 ▲새만금 신항만 건설 ▲전라유학 활성화 ▲해상풍력 산업지원센터 ▲전북 중소기업 연수원 건립 등 도·정치권·시군이 한뜻으로 노력한 결과 국회 단계에서 도정 현안사업이 5,327억원이 증액돼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도정 3대 역점시책인 삼락농정·농생명산업, 융복합 미래신산업, 여행체험 1번지의 고도화를 위해, ‘국가식품클러스터 조성’,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일감창출형 대체부품산업 생태계 구축‘, ‘서부내륙권 관광개발사업’ 등 분야별 역점시책에 총 1조 9,951억원을 확보했다.

새만금은 작년에 이어 역대 예산 최고치를 경신한 1조 4,024억원을 확보했으며, ‘새만금 신항만 건설’, ‘국제공항 건립’, ‘새만금-전주간 고속도로’ 등 육·해·공의 트라이포트의 구축 속도가 더욱 빨라지게 됐다.

또 새만금SOC를 포함한 주요 SOC에 1조 9,005억원, 도민의 일상 생활 속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환경·안전·복지예산으로 3조 1,326억원을 확보했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대규모 사업의 가시화와 실현을 위해 도민과 함께 한마음 한뜻으로 확보한 이 소중한 예산을 경제체질 전환의 디딤돌이자, 도민 삶의 든든한 버팀목으로 사용해 전북 대도약을 향해 한걸음 더 나아가겠다”며 “이번에 통과하지 못한 주요법안들에 대해서는 국회와 정치권에 우리 도민의 열망과 목소리를 꾸준히 전달해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