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야구 오피스극 SBS '스토브리그' 5.5% 출발.."남궁민 돌직구, 제대로 꽂혔다"
상태바
야구 오피스극 SBS '스토브리그' 5.5% 출발.."남궁민 돌직구, 제대로 꽂혔다"
  • 정은미 기자
  • 승인 2019.12.14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 정은미 기자] 만년 꼴찌 신세를 면치 못하는 프로야구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시즌을 준비하는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 프로야구단의 성장기를 그리는 SBS TV 금토드라마'가 5%대 시청률로 14일 출발했다.

드라마 스토브리그
드라마 스토브리그

이날 13일 첫 회로 시작한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밤 10시 4분께부터 SBS TV에서 방송한 '스토브리그'는 전국시청률 3.3%-5.5%를 기록했다.

신선한 스토리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는 평가와 함께 전날 방송에선 백승수(남궁민 분)가 최하위 야구팀 '드림즈'의 신임 단장으로 부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면접을 보는 자리에서 독설을 쏟아내고, 드림즈의 11년 근속 4번 타자를 트레이드하겠다고 선언하는 등 예측 불가능한 백승수의 행보는 그가 리더로서 구단을 어떻게 성공으로 이끌고 갈지 흥미를 자아냈다.

또한, 프로야구 세계를 배경으로 하지만 선수가 아니라 프런트의 이야기를 주 무대로 삼고, 야구를 보통 사람들의 오피스극으로 풀어낸 점 등은 신선하다는 호평을 받았으나 초반부 전개가 느슨해 아쉽다는 평도 적지 않았다.

한편, 같은 날 방송한 KBS 2TV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3.8%-5.1%, MBC TV '나 혼자 산다'는 8.4%-10.9%를 기록했다.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은 4.4%(이하 유료 가구)로 나타났으며 tvN 예능 '신서유기7'은 6.4%로 집계됐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