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4/01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887

한국 퇴원자 5,567

중국 확진자 81,554

중국 사망자 3,312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문경소방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 시행
상태바
문경소방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 시행
2020년1월1일부터 시행
  • 김정태 기자
  • 승인 2020.01.02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소방서 새 생명119구급대
문경소방서 새 생명119구급대

[뉴스프리존,문경=김정태 기자] 문경소방서는 "저 출산 극복과 ‘아이 낳기 좋은 경북, 아이 행복한 경북’을 위해 관내 전 지역의 임산부를 대상으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1일부터 전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행되는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는 출산이 임박하거나 조산 우려가 있는 임산부, 출산 후 거동이 불편한 임산부 등 모든 임산부가 등록대상이 되며, 출산 관련 정보를 119에 사전 등록하면 위급한 상황으로 119신고 시 출동하는 구급대원에게 등록정보가 자동으로 제공되어 신속한 응급처치는 물론, 보호자에게도 신고 상황이 자동 전송되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등록된 가입 임산부가 출산 예정일에 가족의 도움을 받기 어렵거나, 거동이 불편하고, 위험한 상황을 대비하여 119에 신고하면 대구·경북 지역의 의료기관으로 이송하는 서비스도 포함한다.

또한 다문화가정 임산부를 위해 영어권뿐만 아니라, 아시아 지역까지 통역 3자 통화 시스템을 제공한다.

문경소방서에서는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위해 지난해 11월 11일 여성 구급대원(간호사나 1급 응급구조사)을 현장에 추가 배치하였고, 분만세트 보강과 응급분만 교육훈련을 강화할 계획이다.

오범식 문경소방서장은 “관내에는 분만실을 운영하는 곳이 없는 응급의료 취약”이라며,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제공하여 관내 거주하는 임산부들이 안심하고 어려움 없이 출산할 수 있는 기반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