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부패한 보수는 무능했고, 무능한 진보는 부패했다"
상태바
안철수, "부패한 보수는 무능했고, 무능한 진보는 부패했다"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01.23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김경율 전 참여연대위원장과 회동...“우리사회 변화 위해 용기있는 사람 만날 것”

[뉴스프리존,국회=최문봉기자]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정계복귀를 선언하고 귀국해 보수야당의 재편을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는 가운데 어제(21일)  김경율 전 참여연대  집행위원장과 서울 모 식당에서 회동을  가졌다.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와 김경율 전 참여연대 집행위원장이 지난 21일 서울 모 식당에서 회동을 갖고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모습./ⓒ뉴스프리존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와 김경율 전 참여연대 집행위원장이 지난 21일 서울 모 식당에서 회동을 갖고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모습./ⓒ뉴스프리존

안철수 전 대표는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한국에 오면 가장 먼저 뵙고 싶던 분이 김경율 전 참여연대 집행위원장님이었다. 직접 뵈니 용기있고, 우리 사회의 소금 같은 분이셨다”고 밝혔다.

또한 안 전 대표는 “대한민국의 공정과 정의를 위해 헌신하고 계신 김 위원장님과의 만남을 통해 저의 초심과 의지를 재확인했던 귀한 시간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리고 안 전 대표는 “아직도 대한민국에서 사실과 증거에 기반해 진실을 이야기하는 것이 이토록 용기와 희생을 필요로 한다는 점이 매우 안타까웠다”고 말했다.

특히 안 전 대표는 “‘부패한 보수는 무능했고, 무능한 진보는 부패했다’는 김 전 위원장님의 말씀에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말하며 “좌와 우, 진보와 보수를 넘어 공동체와 미래세대를 생각하는 분들께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고 얘기했다.

한편 안 전 대표는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변화를 위해 용기있는 활동을 해오신 분들을 만나 말씀을 나누겠다”며 보수야당의 재편을 강력히 시사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