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5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9,037

한국 퇴원자 3,507

중국 확진자 81,180

중국 사망자 3,277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날씨] 귀성길 미세먼지 '나쁨'...25일 동해안 비·눈
상태바
[날씨] 귀성길 미세먼지 '나쁨'...25일 동해안 비·눈
  • 박나리 기자
  • 승인 2020.01.24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박나리 기자] 설 연휴 첫날 24일은 예년보다 온화하겠지만 동해안에 눈이나 비가 내리겠고, 중부지방은 맑은 가운데 미세먼지 농도가 높겠다. 남부지방은 구름이 많이 끼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일부 지역은 대기 질이 안 좋겠고 강원 영동과 경북 북동부 산지를 비롯해 경북 동해안은 흐리고 오전부터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경북 북부 동해안의 경우 오는 25일 이른 오전까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무엇보다 도로운전에 비로 인하여 안개가 짙게 낀 곳도 많겠다. 강수량은 강원 영동, 경북 북동부 산지, 경북 동해안에서 5∼10㎜로 예상된다. 또한 강원 산지에는 3∼8㎝, 강원 동해안, 경북 북동부 산지, 경북 동해안 등에 1㎝ 안팎의 눈이 내리겠다. 이날 최저기온은 -5∼7도, 낮 최고기온은 6∼14도로 예상된다.

이날 특히 충청과 남부 지방은 아침 100미터 앞도 내다보기 힘든 곳이 많겠다며 대구지역은 가시거리가 150미터로 운전길 당부했다.

기상청은 또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 충청권, 광주, 전북은 ‘나쁨’을 보이겠고, 그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강원 영서와 대구는 오전에 ‘나쁨’ 수준이겠다.

또한, 동해안은 밤이나 25일 새벽까지 비나 눈이 내리겠다. 이에 따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가 요구된다.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가능성이 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2.5m, 동해 앞바다 1.0∼3.5m로 예상된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0∼3.0m, 남해 0.5∼3.0m, 동해 1.0∼4.0m 등을 보이겠다.

지역별 살펴보면 ▲서울 8도▲대전 10도▲대구 12도▲부산 14도로 예년 이맘 때 기온을 7~8도나 웃돌겠다. 설날인 25일은 제주도에만 비 예보가 나와 있다. 내륙은 구름만 많겠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으며 일요일에는 동해안과 제주도에, 연휴 마지막 날인 월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한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